Loading
2014. 5. 9. 16:13 - citybell.com

홍은 칼국수, 이름은 홍은손칼국수

홍은 손칼국수집에 다녀왔다

여튼, 이 집에 들어 가는 순간,

소문난 맛집에서만 느낄 수 있는 주객전도의 포스를 느꼈다.

 

국수는 오전 9시부터 ~ 재료 소진시까지(즉 주인이 갑)

자 그럼  홍은 칼국수의 맛은 어떨까?

 

걸죽한  칼국수 국물에.

대파 다대기를 넣으면 고추장 맛이 약간 나면서 얼큰하다.

면발에 대한 아쉬움은 있지만,  국물은 맛있다!.

 

먹다 보니, 손님들이 많이 들어와

주인 맘대로 한 커플을 합석시킨다.

4명이서 같은 테이블에서 먹었다.

 

역시 소문난 집의 특권,

손님에게 얻어 먹는 듯 한 느낌을  받게 하는 것

칼국수 맛이 없었더라면 화가 났을 듯.

 

주변에 홍은 칼국수에 대해 알아보니,

원래 하시던 할머니는 오래 전에 식당을

물려주셨다고 한다(딸,며느리? 인지는 기억 안 남.)

앞에 흐르는 홍은천과 맑은 하늘

날씨가 참 좋았다.

 

칼국수가격 6천원 / 생계란 추가 1개 500원

홍은 칼국수 주소:
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9-379 부근

 

관련글:
칼국수맛집 시청역부근 북창동 현대칼국수 찾아가는길

 

 

  • Total 5,348,288
  • Today 19
  • Yesterday 99
  • Total 5,348,288
  • Today 19
  • Yesterday 99
  1. 백작 2014.06.05 12:23

    잘못 알고 계시네요. 손으로 써는 거 맞습니다. 그래서 너무 많이 사람이 몰리면 아주 오래 기다리기도 합니다.

  2. 네, 손칼국수 인지는 제가 한번 더가서 먹어 보겠습니다.~

  3. 엘비나 2014.06.14 07:47

    손칼국수 맞아요 10년단골인데 손으로 쓰는게 맞습니다

  4. 백작,엘비나님말씀대로 '손'칼국수 로 정정 합니다.

댓글을 입력하세요